블로그
2016년 01월 12일 05시 38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12일 14시 12분 KST

내부와 외부, 그 경계에 선 자의 이야기 | 윌리엄 켄트리지 : 주변적 고찰

20세기 중반부터 활개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극단적인 인종차별정책과 제도인 '아파르트헤이트'가 만연하던 요하네스버그에서 인권 변호사의 아들로 보낸 유년 시절은 그에게 항거할 수 없는 시대적 부조리로 각인되며 마치 일기를 쓰듯 작업 곳곳에 스며드는 원천이 됐다. 회화, 연극, 필름 등 여러 분야를 거쳐 안착한 분야는 목탄 드로잉. 생각의 속도를 따라갈 수 있고 그린 후 수정이 가능해 우리 삶의 불확실성과 임시성을 잘 보여주는 매체라는 이유다.

글로벌 시티 매거진 <타임아웃서울> 2016년 01월호 아트 리뷰에 실린 글을 수정 보완했습니다.

지난 12월 1일부터 국립현대미술관(MMCA) 서울관에서 < 윌리엄 켄트리지 William Kentridge: 주변적 고찰 >이 열리고 있다. 서울관 개관 이래 개인전으로는 최대 규모인 이번 전시는 실로 웅장하게 다가오는 가뭄의 단비 같다. 작가의 트레이드 마크인 목탄 트로잉과 애니메이션, 영상 설치 작업까지 총 108점 중 하나의 작업도 쉬이 버릴 수 없다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다.

20세기 중반부터 활개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극단적인 인종차별정책과 제도인 '아파르트헤이트(Apartheid)'가 만연하던 요하네스버그에서 인권 변호사의 아들로 보낸 유년 시절은 그에게 항거할 수 없는 시대적 부조리로 각인되며 마치 일기를 쓰듯 작업 곳곳에 스며드는 원천이 됐다. 회화, 연극, 필름 등 여러 분야를 거쳐 안착한 분야는 목탄 드로잉. 생각의 속도를 따라갈 수 있고 그린 후 수정이 가능해 우리 삶의 불확실성과 임시성을 잘 보여주는 매체라는 이유다.

묵직한 정치적 상황을 주제 삼아 그린 드로잉을 지우고 다시 그리는 행동을 반복하며 이를 재편집한 애니메이션 기법을 차용해 전 세계적인 명성을 얻은 그의 작업은 강력한 흡입력으로 관람객의 마음을 사로 잡아 마법처럼 슬픔과 기쁨을 오가게 하며 정치, 사회적 문제를 시적으로 직시해 역동적인 놀라움을 안긴다.

이제 인권을 넘어 하나로 정의할 수 없는 넓은 주제 의식을 탐구하는 그의 다채로운 면모를 흠뻑 느낄 수 있다는 사실 또한 이번 전시의 큰 미덕이다. 그런 의미에서 절대 놓치지 말아야 할 작업은 2012년 카셀 도큐멘타(Kassel Documenta)에 출품한 '시간의 거부(The Refusal of Time)'다. 거칠고 지저분한 공사장처럼 연출한 어두운 공간에서 산업화 이후 인간을 구속한 그리니치 표준시에서 벗어나려 애쓰는 장면을 담은 5채널 영상 작업은 '코끼리'라 불리는 목재 기계의 거친 움직임, 우리 내면의 맥박을 깊게 건드리는 주제 음악과 어울려 15분의 짧지 않은 시간을 환상적으로 이끈다.

시간의 거부

매 전시 환경에 맞춰 최적의 상태를 추구하는 전시 디자인은 이번 서울관에서도 여실히 빛난다. 무거운 주제를 다루지만 흥미롭게 다가갈 수 있는 건 검소한 재료와 탁월한 배치가 만들어낸 서정적인 전시 디자인 덕분이리라. 총 관람 시간은 3시간에 육박하지만 연대기적 배치가 아닌 터라 시간 날 때마다 가보는 용기를 부려도 손해볼 것 없는 절호의 기회다. 공동 주최기관인 중국 베이징 울렌스 현대 예술센터(UCCA)가 먼저 선보인 작년 전시는 현지에서 '올해의 전시'로 뽑혔다. 윌리엄 켄트리지 전은 오는 3월 27일까지 계속된다.

----------

'시간의 거부'와 더불어 놓치지 말아야 할 작업들 !

'사랑이 충만한 캐스피어', 1989

남아공에서 반란군을 진압할 때 사용한 장갑차인 '캐스피어'에 희생된 사람을 적나라하게 묘사한 대형 드로잉 작업.

'블랙박스', 2005

1904년부터 3년간 일어난 나미비아 대학살을 키네틱 조각과 음악, 기계장치가 어우러진 미니어처 극장에서 무대 형식을 빌려 고발하는 작업.

'더 달콤하게, 춤을' 컷 아웃, 2015

8채널 영상 설치 작품 '더 달콤하게, 춤을'에서 인물들이 행진할 때 사용한 실루엣. 광범위한 전시장 곳곳에 설치돼 전시 디자인 측면에서 시각적인 안내 역할도 병행한다.

2016-01-11-1452476787-1446879-2015112705313324513820.jpg

윌리엄 켄트리지 William Kentridge: 주변적 고찰

www.mmca.go.kr

기간 2015년 12월 1일 - 2016년 3월 27일

장소 국립현대미술관(MMCA) 서울관

입장 4000원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