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9일 06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09일 07시 19분 KST

스파이더맨의 한국계 대역, 스턴트맨 최일람은 누구인가?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의 주인공 스파이더맨(앤드류 가필드 분)의 스턴트맨으로 한국계 최일람이 참여했다는 사실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 측은 21일 오전 "한국계 스턴트맨 최일람이 앤드류 가필드의 스턴트로서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에 이어 이번 시리즈에도 참여했다"고 밝혔다.

미국에서 태어난 최일람은 어렸을 때부터 다양한 무술과 무예를 경험한 실력자로 태권도, 유도, 합기도, 무에타이, 쿵푸 등 수많은 무술을 익힌 그는 대학에 진학해 영상에 관해서도 공부했다. 이러한 그의 경력들은 스턴트맨으로서 활약하는데 큰 도움을 줬다.

그는 지난 2009년 '아바타'에서 주인공 제이크 설리의 스턴트맨으로 처음 국내 팬들에게 이름을 알렸으며 이어 '토르:천둥의 신',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지.아이.조2', '아이언맨3' 등 수많은 블록버스터 영화에 스턴트로 참여했다.

그에 대해 앤드류 가필드는 "나를 멋져 보이게 해주는 사람이고 우리 사이에는 진정한 협력이 존재한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는 오는 23일 개봉한다.

스파이더맨 한국계 최일람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스파이더맨 한국인 최일람, 정말 기대된다", "스파이더맨 한국인 최일람, 자랑스럽다", "스파이더맨 한국인 최일람, 대단하다", "스파이더맨 한국인 최일람, 빨리 개봉 했으면", "스파이더맨 한국인 최일람, 보고 싶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