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6일 17시 4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06일 17시 48분 KST

EXID, 중국에 진출한다

OSEN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중국 미디어 회사 '프로젝트바나나'와 손잡고 현지 진출에 나선다.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1일 중국 상하이에서 프로젝트바나나와 이엑스아이디의 중국 매니지먼트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는다고 6일 밝혔다.

프로젝트바나나는 중국 부동산 재벌 왕젠린(王健林) 완다 그룹 회장의 아들 왕쓰총(王思聰)이 대표인 미디어 회사다.

소속사는 "중국 진출을 위한 파트너와 매니지먼트 협약을 맺는 것"이라며 "그러나 아직 중국 활동과 관련해 구체적인 계획이 나오진 않았으며 이엑스아이디는 올해도 한국 활동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사는 향후 새로운 형태의 발전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이엑스아이디의 프로듀서인 작곡가 신사동호랭이는 이날 팬카페에 "한국에서 새로운 회사를 통해 우리 모두 옮겨 새롭게 출발하기로 했다. 한국과 중국이 동등한 입장에서 설립한 회사"라고만 귀띔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