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6일 06시 3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06일 06시 35분 KST

한국에서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은?

gettyimagesbank

한국보건사회연구소의 '2015 한국 의료 질 보고서'에 따르면, 16개 광역 시도 가운데 '울산' '서울' '부산'에 사는 이들이 다른 지역보다 상대적으로 질 높은 의료 서비스를 받고 있었다.

그중에서도 '울산'이 100점 만점 가운데 68.0점을 받아 광역 시도 중 1위였다. 서울은 67.3점, 부산은 67.2점이었다.

울산은 환자 안전(91.3점·1위), 적시성(100점·1위), 의료접근도(100점·1위) 범주에서 특히 높은 점수를 받아 종합 점수에서 1위를 차지했다.

서울은 효율성(75.9점·2위), 환자 안전(81.9점·4위), 적시성(95.9점·4위), 환자 중심성(83.5점·4위) 등에서 전반적으로 좋은 점수를 얻었다. 부산은 의료연계(100점·1위), 시스템 인프라(84.0점·1위), 환자 안전(88.1점·2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연합뉴스 1월 6일)

반면, 최하위는 아래의 4곳이다.

광주 (43.7점): 적시성과 환자중심성이 최하점을 기록

전남 (49.2점): 효율성, 의료 연계에서 점수 낮음

제주(49.5점): 시스템 인프라, 효과성, 의료연계, 환자중심성, 효율성에서 낮은 점수

충남 (49.3점): 의료접근도, 환자안전, 효율성에서 낮은 점수

보고서는 "하위권에 있는 지역들은 수도권에서 멀고 지역이 흩어져 있는 곳이거나 충남처럼 수도권에 인접해 있어 환자 유출이 많은 곳"이라며 "지역별 강점 영역과 취약 영역을 지역사회 단위 의료 질 향상 전략 추진의 근거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연합뉴스 1월 6일)

위는 2013년 또는 주변연도를 기준으로 △의료 효과성(질병의 예방 치료 결과) △환자 안전(환자 위험·위해 최소화) △적시성(지연·대기시간 감소) △환자 중심성(환자의 선호·가치를 존중해 이에 기반한 임상결정) 등 8개 범주 153개의 지표를 통해 평가한 것이다.

보고서 전문을 보고 싶다면 여기를 클릭

PRESENTED BY EDUWI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