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6일 05시 52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06일 05시 56분 KST

엄마부대 대표가 직접 밝힌 '위안부 항의시위'의 이유(동영상)

'엄마부대 봉사단'은 4일 서울 마포구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앞에서 "일본의 사과를 받아들여 더 강한 대한민국을 후손들에게 물려주자"고 주장한 바 있다.

주옥순 대표는 쿠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자신들의 주장에 대해 더 자세하게 털어놓았다. 주옥순 대표가 유독 강조한 것은 '강한 대한민국'이었다.

"이번 한일 협상을 100% 만족하진 않지만, 그래도 일본의 사과를 받아내지 않았나. 정부에 대한 평가를 제대로 해줘야 할 때라고 생각했다."

"어르신들이 일본의 사과를 받아준다면 그분들의 희생을 발판으로 더 강력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다."

"('자신의 딸이나 어머니가 이런 일을 당해도 똑같은 말을 할 수 있을까'라는 질문에) 할 수 있었을 것이다."

"딸은 미국에서 공부하는데 '엄마 조심하시라'고 한다. 그럴 때마다 나는 '이제 이 나이에 뭐 죽으면 나라를 위해 일하다 죽으면 그만이지. 누군가는 희생해야 한다'고 말한다."

관련 기사

"김재동 OUT" '엄마부대'가 직접 밝힌 자신들의 정체(동영상)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