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1일 10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1일 10시 20분 KST

미셸 오바마가 대학에 가라고 랩을 한다(뮤직비디오)

미셸 오바마가 역사상 가장 쿨한 미국의 퍼스트 레이디가 아니라고 생각했다면, 그녀의 새로운 랩 뮤직비디오가 당신 마음을 바꿔놓을 것이다. 그리고 대학에 가도록 만들어줄 것이다.

퍼스트 레이디는 SNL 코미디언 제이 파라오와 함께 고등교육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멋진 비트를 우리에게 드롭했다!

"범죄와 싸우고 싶다면, 대학에 가라/ 라임을 쓰고 싶다면 머리를 지식으로 채워라/ 그냥 잔디나 쳐다보고 싶다면 대학에 가지 마라/ 그러나 다른 모든 것을 위해서 대학에 가라"

칼리지 유머가 제작한 이 뮤직비디오는 14세에서 19세 십대들에게 고등교육의 중요성을 설파하는 미셸 오바마의 캠페인 'Better Make Room'을 위한 것이다. 한가지 질문, 오바마의 딸들인 사샤와 말리아는 이 비디오를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허핑턴포스트US의 Michelle Obama Just Dropped A Rap Video About College

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