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01일 07시 3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01일 07시 36분 KST

롤드컵에서 우승해 11억의 상금을 타낸 남자

닉네임 ‘페이커’,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계의 스타인 이상혁이 팀과 함께 롤드컵 결승전에서 우승해 100만 달러의 상금을 탔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이상혁 씨는 3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 메르세데스 벤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5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결승에서 쿠 타이거즈를 3-1로 꺾고 우승했다고 한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라이엇 게임즈 샥즈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번에 우승했을 때와는 달리 지금은 정말 기쁘다. 그때는 과거이고 지금은 현재라서 더 기쁜 것 같다”며 소감을 밝혔으며 경기 당시 구르기를 해 등장하는 등 한층 더 여유 있는 모습을 보였다고 전했다.

아래는 롤드컵에 출전하기 전 포모스 TV와 나눈 인터뷰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