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22일 06시 4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22일 08시 11분 KST

2011년 교과서 국정화를 예언한 성지글

해당 질문 링크.

2011년 박근혜 대통령이 되면 교과서를 바꾼다는 사실을 예측한 글이 화제다. 작성자는 네이버 '지식in'에 "네이버 기사들 모여잇는데서 어떤 기사를 봤는데, 박근혜 아줌마가 일본한테 지배당했던 게 다행이라고 말했다고 만약 대통령이 된다면 교과서에 있는 내용들이 전부 다 바뀔거라고 써져 있던데 진짠가여?? 그건 싫은데 일본이 우리나라 괴롭힌 건 나도 아는데"라고 질문을 던졌다.

지금은 답변이 지워진 상태지만, 한겨레는 당시 한 답변자가 “유언비어입니다. 교과서는 대통령이 바뀐다고 바뀌지 않고 교과서 검증위원회에서 교과서를 미리 집필하고 검증을 받고 채택하며 교과서 집필도 하루 이틀에 완성되지 않고 1~2년 정도의 시간을 갖고 집필합니다”라고 답했다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이 글이 등록된 시점에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다. '재질문'(새 답변을 기다리는 질문)으로 등록되어 있어서다.

그러나 네이버 지식in의 경우 재질문을 한 시점으로 질문 일자가 변경된다.

아래는 '재질문'으로 질문보다 답변의 일자가 빠르게 표시된 경우로 알려졌다.

한편, 이글에는 '성지순례 왔습니다. 행복하게 해주세요', '여자친구 생기게 해주세요' 등 개인적인 소원을 비는 사용자들의 염원이 이어지고 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