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17일 13시 1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17일 13시 11분 KST

이준기가 밀라 요보비치와 함께 하는 이유(사진)

배우 이준기가 할리우드 시리즈물 '레지던트 이블' 여섯 번째 영화에 출연한다.

17일 소속사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이준기는 '레지던트 이블:더 파이널 챕터'에 특별 출연해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촬영 중이다.

이준기는 한·일 합작 '첫눈'과 중국 '시칠리아 햇빛아래' 등으로 해외 활동을 이어가고 있지만, 할리우드 영화 출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우크라이나 출신 스타 밀라 요보비치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이준기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지난 며칠간 놀라운 태권도 3단 고수이자 배우인 이준기와 함께 일했다"고 말했다.

'레지던트 이블'은 2002년 처음 탄생한 SF 블록버스터로, 이번 6편은 2017년 개봉을 목표로 촬영 중이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