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1일 18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1일 18시 25분 KST

박신혜, 악플러 일침.."예쁜 입과 귀한 손으로"

A photo posted by 박신혜 (@ssinz7) on

배우 박신혜가 악성 글을 게재하는 일부 네티즌을 향해 일침을 가했다.

그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엄마가 낳아주신 모습 그대로 열심히 살고 있는데 예쁜 입과 귀한 손으로 왜 그런 말들을 하고 쓰고 다니실까요”라고 적었다. 이어 박신혜는 “참...안타깝게...”라면서 악성 댓글을 다는 네티즌을 향한 글을 마무리 지었다.

박신혜의 글은 누구나 상처를 받을 수밖에 없는 글을 게재하는 네티즌을 향한 글로 보인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