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1월 30일 10시 25분 KST

뉴스 이용 지상파·종이신문 줄고 모바일 증가

지난해 지상파 방송을 통한 뉴스 이용률이 크게 떨어졌고 종이신문을 통한 뉴스 소비도 감소세를 이어갔다. 반면, 모바일이 뉴스 소비의 대세로 부상했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이 30일 발표한 '2014 언론수용자 의식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지상파 방송을 통한 뉴스 이용률은 84.7%로 2013년에 비해 9.1% 포인트 줄었다.

이 비율은 2011년 95.3%, 2012년 94.7%, 2013년 93.8%로 소폭 줄어들다가 지난해 감소폭을 크게 키웠다. 지난해 지상파 방송을 통한 뉴스 이용 감소는 모든 연령대에서 마찬가지였으나, 특히 20대(83.4%→65.4%)에서 가장 두드러졌다.

종이신문을 통한 뉴스 이용은 2013년 33.8%에서 지난해 30.7%로 3.1% 포인트 줄었다. 이 같은 현상은 대부분의 연령대에서 나타났으나, 20대의 경우 종이신문을 통한 뉴스 이용이 16.4%에서 17.6%로 오히려 증가해 대조를 보였다. 라디오 뉴스 이용률은 이 기간 18.3%에서 14.3%로 줄었다.

뉴미디어를 통한 뉴스 이용을 보면 고정형 인터넷의 경우 2013년 50.7%에서 지난해 47.7%로 3.0% 포인트 줄어든 반면, 이동형(모바일) 인터넷은 55.3%에서 59.6%로 증가했다. 이동형 인터넷을 통한 뉴스 이용률은 2011년 19.5%에서 3년만에 3배로 급증했다.

소셜미디어(SNS)를 통한 뉴스 이용도 19.9%에서 20.7%로 증가했고, 언론사닷컴 뉴스 소비도 13.0%에서 14.8%로, 포털 뉴스 소비도 65.3%에서 65.9%로 각각 소폭 늘어 전반적으로 뉴미디어가 뉴스 소비의 새로운 도구로 활용도가 높아졌다.

미디어 전체 이용률은 텔레비전이 2013년 96.8%에서 지난해 94.4%로 줄었다. 종이신문은 33.8%에서 30.7%로 감소해 뉴스 이용률과 같은 비율을 나타냈고, 라디오도 28.6%에서 23.4%로, 잡지는 11.1%에서 5.3%로 이용률이 각각 축소됐다.

뉴미디어 이용률은 이동형 인터넷이 68.0%에서 69.5%로 늘었지만, 고정형 인터넷은 64.4%에서 57.8%로 감소했다. SNS 이용률도 55.4%에서 49.9%로 감소해 모바일을 제외하고는 이용률이 줄었다.

2014 언론수용자 의식조사 자료는 지난해 8월 28일부터 10월 17일간 한국리서치를 통해 만 19세 이상 성인 5천61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작성됐다.

한국언론진흥재단 - 2014 언론수용자 의식조사 (PDF)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