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04일 23시 50분 KST

'펜트하우스3' 온주완, 엄기준 처단할 복수의 키로 활약? 온주완의 진짜 이름이 '주단태'였다

엄기준은 미스터백!

SBS
'펜트하우스' 박은석과 온주완

 

`펜트하우스3`에 새롭게 합류한 백준기(온주완)의 진짜 이름은 주단태였다. 지난 시즌 내내 주단태(엄기준)은 수많은 악행을 저질렀는데, 알고 보니 다른 이의 신분을 훔쳐 살고 있었던 것이다. 

4일 첫 방송한 SBS `펜트하우스3`에선 로건리(박은석)와 백준기가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로건리가 백준기에게 ”당신이 백준기 이름으로 살고 있을 거라고 상상도 못했다”고 하자 백준기는 ”누군가 나를 그 더러운 이름으로 가뒀다”고 분노했다.

로건리는 그 인물로 주단태(엄기준)의 사진을 건네자, 백준기는 ”이 자가 내 부모를 해하고, 우리집 전재산을 훔쳐 달아났다”고 분노했다.

이후 로건리가 ”미스터백이 지금 한국에 살고 있다. 주단태씨 당신 이름으로”라고 백준기는 ”말도 안 된다”고 혼란스러워하면서 복수를 예고했다.

온주완은 시즌2 마지막회에서 새롭게 합류해 궁금증을 자아낸 캐릭터다. 그는 로건리와 함께 한국행 비행기를 타며 첫 등장했다. 또한 로건리가 폭발사고를 당하기 직전에도 함께 있어 관심이 쏠린 바 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