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4년 10월 23일 07시 04분 KST | 업데이트됨 2014년 10월 23일 07시 19분 KST

구글, 인박스 앱 출시! (동영상)

세계 최대의 인터넷 서비스 기업인 구글'인박스'라는 이름의 새 지메일 관리 앱을 내놨다. 일정 등 다른 기능과 지메일을 통합관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구글의 순다르 피차이 선임부사장은 22일(미국 태평양 일광절약시간) 회사 블로그를 통해 인박스 출범을 알렸다.

인박스 앱은 지메일 서비스와 함께 쓰게 돼 있으며, 이메일을 종류별로 구분해서 관리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영수증, 은행 거래 내역서, 비행기 시간 확인, 사진 등 여러 가지 이메일을 자동으로 분류해 준다는 것이다.

또 온라인으로 음식점 예약을 해서 확인 이메일을 받으면 여기에 음식점 위치가 표시된 지도를 보여 주고, 항공권 예약을 하면 체크인을 할 수 있는 링크가 뜬다.

구글은 일단 다른 인박스 사용자나 구글로부터 초대를 받은 이들만 인박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10년 전 지메일 출범 당시와 마찬가지로 일종의 시범서비스다.

인박스를 사용해 보고 싶은 지메일 사용자는 inbox@google.com로 이메일을 발송해서 초대장을 보내 달라고 요청할 수 있다.

다만, 초대장을 빠른 시일 안에 받을 수 있다는 보장은 없다.

피차이는 구글이 인박스를 만드는 데 몇 년이 걸렸다면서 지메일을 만든 사람들이 인박스를 만들기는 했지만 인박스가 지메일과는 전혀 다르다고 설명했다.

그는 "인박스는 정말 중요한 것에 집중하도록 설계됐다"는 점을 기존 지메일과의 차이점으로 꼽았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