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29일 08시 12분 KST

한 네티즌이 엑소 찬열의 전 연인이라며 그가 교제 시절 10명이 넘는 여성과 바람을 피웠다고 주장했다

사귈 때 찬열과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뉴스1
그룹 엑소 찬열

그룹 엑소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네티즌 A씨의 폭로글이 나왔다. 찬열이 교제 시절 10명이 넘는 여성과 바람을 피웠다는 것이다.

A씨는 2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찬열과 과거 3년 정도 사귀었다며 교제 중 찬열이 걸그룹부터 유튜버, BJ, 댄서, 승무원 등 10명이 넘는 여성과 바람을 피웠다고 적었다.

그는 찬열에게 ”내가 너 때문에 생전 안 해 본 폭로글이라는 걸 한 번 써보려고 한다. 되게 좋게 헤어진 줄 알았는데 갑자기 이런 글 보면 많이 놀라겠다”면서도 ”그런데 나도 너한테 속았던 지난 3년이 너무 더럽고 추악해져 버렸어”라고 분노했다.

A씨에 따르면 A씨와 찬열은 2017년 교제를 시작, 최근 3주년을 앞두고 있었다. 그러나 그는 주변으로부터 찬열이 수많은 여성과 바람을 피운 사실을 듣게 됐다. A씨도 처음에는 찬열을 믿었고, 본인 역시 끝까지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A씨는 ”참 유명했다. 나만 빼고 네 주위 사람들은 너 더러운 것 다 알고 있더라. 진짜 정말 나랑 네 팬들만 몰랐더라”면서 ”네가 싫어하던 그 멤버가 우리 사이 모르고 나한테 관심 보였을 때도 멤버한테 말 한마디 못 하던 네 모습에 참 의아했었다”고 폭로를 이어갔다.

심지어는 찬열이 자신의 지인과도 바람을 피웠다고 밝힌 A씨는 ”헤어진 지 이틀도 안 지나서 붙잡겠다고 너에게 전화왔을 때도 내가 들었던 것들 얘기하니 한 마디도 못 하고 모르는 척 하길래 너가 잤던 애들 이름 얘기하니까 3초 정적 하더니 ‘걔가 뭐?’ 한마디 하는데 얼마나 기가 차던지”라고 폭로했다.

그러면서 해당 통화를 녹음했다고 한 그는 ”네가 어떤 변명을 하는지 듣고 싶어하는 피해자들이 있다”라고도 썼다.

A씨는 ”너랑 찍은 사진들도 숨기고 혹여나 유출이라도 되서 우리가 만난다는 사실이 밝혀지면 너의 일에 지장이 갈까봐 친한 친구에게도 남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조차 다 숨기고 ‘여자문제로 음악생활에 문제 생기면 죽어버리겠다’는 네 말만 믿고 너를 지켜주느라 바빴다”면서 ”이거 말고도 내가 입 열면 더 일커지는건 얘기 안할게 물론 뭔지는 네가 제일 잘 알겠지만”이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이어 A씨는 찬열로 추정되는 남성과 찍은 사진들을 올렸으나 이내 삭제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