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2월 20일 10시 22분 KST

하루 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총 82명으로 급증했다

하루 만에 30명 넘는 확진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뉴스1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만에 31명 추가 발생해, 국내 환자 수가 82명으로 급증했다. 하루 만에 30명 넘는 확진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새로운 환자는 대구·경북(30명)과 서울(1명)에서 나왔다.

대구·경북의 확진자 30명 중 23명은 31번 환자(61세 여성)가 다니던 신천지 대구 교회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명은 청도 대남병원에서 나왔으며, 5명은 연관성을 확인 중이다. 서울의 환자는 폐렴 환자로 종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편 19일을 기준으로 최종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된 환자가 4명 추가돼, 이들이 퇴원하면 확진자 중 퇴원자는 모두 16명이 된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