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총선거
2020년 02월 19일 11시 44분 KST

김남국 변호사가 금태섭 의원에게 "선의의 경쟁을 하자"고 말했다

"'조국수호=검찰개혁' 부끄럽냐?" vs. "'조국수호' 총선 안돼"

페이스북
김남국 변호사

서울 강서갑 출마 의사를 밝혔던 김남국 변호사가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선의의 경쟁을 하자고 선언해달라”고 촉구했다.

앞서 금 의원은 ‘조국백서추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한 김 변호사를 겨냥해 ”‘조국수호’ 총선으로 치를 순 없다. ‘조국수호’ 선거가 되면 수도권 전체에 굉장히 좋지 않은 영향을 줄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변호사는 19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잇따라 글을 게시하며 금 의원의 주장을 반박했다.

금 의원이 언급한 ‘조국수호‘에 대해 김 변호사는 ”‘조국수호=검찰개혁’이 부끄럽냐?”며 되물었다.

이어 그는 ”많은 국민과 저희 민주진보 진영의 당원들은 ‘조국수호’를 ‘검찰개혁’으로 읽고 이해한다. 의원님은 ‘검찰개혁’에 반대하시는 것이냐”고 덧붙였다.

김 변호사는 또 이제 막 정치에 입문한 청년 정치인으로서의 답답함도 호소했다.

김 변호사는 금 의원을 향해 ”너무 비겁하다. 현역 의원이 왜 권리당원 하나 없는 청년의 도전을 두려워하냐?”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경선은 권리당원과 일반국민 50:50이다. 의원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정말 ‘조국수호’로 이번 선거를 치를 수 없다면 경선에서 국민들이 심판해주실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