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2월 17일 09시 22분 KST

29번 환자 미스터리 : 환자 부인도 '양성' 판정

국내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30명이 됐다.

ASSOCIATED PRESS

코로나19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29번째 환자인 82세 남성의 부인이 16일 밤 확진 판정을 받았다.

29번째 환자는 같은 날 새벽 양성이 확인됐으며, 부인도 확진 판정을 받아 서울대병원 격리병동으로 이송됐다.

코로나19 국내 30번째 환자가 된 부인은 남편인 29번째 환자 확진 당시 별다른 증상이 없었으나, 가족이라 진단 검사를 실시했고 양성 판정이 나왔다.

29번 환자는 15일 오전 가슴 통증으로 동네병원 두곳을 거쳐 정오쯤 서울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을 찾았다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특히 이 환자는 중국 등 해외를 다녀온 적이 없고 다른 확진자들과도 접촉하지 않은 것으로 현재까지 파악돼 방역 당국의 방역망 밖에서 나온 첫 확진 사례로 보인다.

감염경로와 감염원을 확인할 수 없는 환자가 나옴에 따라, 지역 사회 감염이 아닌지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