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2월 15일 11시 12분 KST

마돈나가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근황을 공개했다

35세 연하 남자친구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

마돈나가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근황을 공개했다. 

마돈나는 15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5세 연하 남자친구인 알라마릭 윌리엄스의 사진을 여러 장 올렸다. 

마돈나가 알라마릭의 뺨에 입을 맞추는 모습, 해변가 모래백사장 위에  ‘MALIK♡‘이라는 글자를 쓰고 서 있는 알라마릭의 모습 등이다. 마돈나는 이 사진들에 ‘하트 이모티콘’을 덧붙여 남자친구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마돈나는 최근 안무가인 알라마릭 윌리엄스와의 열애설로 주목을 받고 있다. 윌리엄스는 라스베이거스에서 길거리 공연을 시작으로 2014년 태양의 서커스쇼 ‘마이클 잭슨 원‘에 댄서로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2015년부터 마돈나 투어에 일원으로 참여하게 됐으며, 지난해 6월 발표된 마돈나의 신곡 ‘갓 컨트롤’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