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총선거
2020년 02월 14일 14시 05분 KST

안철수 신당 이름은 다시 또 '국민의당'이다

돌고 돌고 돌아..

뉴스1
잇따른 당명 사용 불허 결정에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항의 방문한 안철수 국민당(가칭) 창당준비위원장

안철수 전 의원이 창당을 추진하고 있는 신당 이름이 ‘국민의당’으로 정해졌다.

안 전 의원의 신당 국민당(가칭)은 14일 오전 중앙운영위원회를 열어 ‘국민의당’을 새 당명으로 결정했다.

앞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안철수신당’‘국민당’을 차례로 불허했기 때문이다.

안 전 의원 측은 이같은 중앙선관위의 결정에 반발하며 선관위를 항의 방문하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안 전 의원은 ”마치 정당한 검찰수사를 막으려는 것처럼 새로운 개혁정당 탄생을 방해하고 있는 것 아니겠는가”며 “어떤 방해가 있더라도 개혁과 변화를 바라는 국민들과 함께 이겨내겠다”고 강조했다.

4·15 총선을 앞두고 신당 이름조차 확정하지 못한 안 전 의원은 결국 지난 2016년 창당했던 ‘국민의당’ 이름을 다시 택했다.

현재 중앙선관위는 ‘국민의당’ 사용은 문제가 없다고 회신한 것으로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