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1월 29일 15시 42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1월 29일 15시 42분 KST

길 가던 연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50대 남성의 모습이 CCTV에 찍혔다

가해자와 피해자들은 전혀 안면이 없던 사이였다.

길을 가던 연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남성을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구속된 가운데, 당시 현장 상황을 담은 CCTV 영상이 공개됐다.

28일 서울 용산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설 연휴 기간이던 지난 26일 오전 1시, 서울 용산구 효창동의 한 빌라 주차장에서 30대인 B씨를 살해하고, B씨의 연인인 C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MBN

MBN은 현장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A씨는 나란히 걸어가는 B씨와 C씨에게 무작정 다가가 시비를 걸듯 어깨를 두 차례 부딪혔다. C씨의 만류로 B씨와 C씨는 자리를 떠났으나, A씨는 곧 무언가를 찾는 듯 쓰레기를 뒤지더니 이들이 사라진 방향으로 걸어갔다.

MBN

이후 자신의 집에서 흉기를 가지고 나온 A씨는 B씨와 C씨를 쫓아갔다. A씨는 흉기를 휘둘러 B씨를 살해하고, C씨를 폭행했다. C씨를 폭행한 직후 A씨는 양손을 들고 소리를 지르기도 했다.

흉기에 찔린 B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했고, C씨는 눈 주변이 함몰되는 등 안와골절상을 입었다. A씨와 B, C씨는 안면이 없던 사이인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에 자신의 집 앞을 지나가던 B, C씨와 시비가 붙었고 분을 참지 못해 집에서 흉기를 가지고 나와 이들을 공격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당시 음주 상태”였다며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아래는 해당 보도 영상.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