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0년 01월 27일 10시 25분 KST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자가 하루 사이 24명 늘었다

확진자는 전날 대비 769명 늘어났다.

중국에서 일명 ‘우한 폐렴’이라고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자가 하루 사이 24명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는 전날 대비 769명 늘어났다.

27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중국 30개 성과 홍콩·마카오·대만에서 확진자 2744명, 사망자 80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중 중증환자는 461명으로 크게 늘었고, 중국 내 의심 환자는 5794명으로 집계돼 확진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완치 후 퇴원한 환자는 51명이다.

Kevin Frayer via Getty Images

현재 홍콩에서는 8명, 마카오에서는 5명, 대만에서는 4명의 확진자가 나와 전날 대비 각각 3명, 3명, 1명이 늘어났다. 현재까지 해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누적 확진자는 태국 8명, 한국과 미국 5명,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호주 각각 4명 등이다.

한편 중국 국무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대에 따라 중국의 설날 격인 춘절(春節) 연휴를 이달 30일에서 다음달 2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또 중국 전국의 각 초중고, 유치원, 대학의 개학을 연기하도록 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