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25일 14시 05분 KST

이영자의 '태안탕면'이 25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영상)

그야말로 '고향의 맛'.

KBS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방송인 이영자의 태안탕면이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4대 출시 메뉴로 선정돼 25일부터 시중 판매에 돌입한다.

이영자는 24일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해 고향인 충청남도 태안의 맛을 알리겠다며 ‘태안탕면’을 선보였다.

태안탕면의 핵심은 태안 파래와 향토음식 게국지였다. 싱싱한 파래를 갈아 넣어 반죽한 파래면과 해산물로 낸 국물로 완성된 태안탕면에 향긋한 파래 김치까지 곁들인 이영자의 사전 시식에 출연진도 감탄했다.

이어 평가단의 시식에서 이원일 셰프는 ”게를 썼다면 이런 시원한 국물이 나와야 한다는 기대를 충족해서 감동했다”고 말했다. 또 이연복 셰프는 ”이건 정말 출시 됐으면 좋겠다. 단가를 어떻게 맞출지는 걱정이지만”이라고 밝혔다.

이경규의 완당면과 이정현의 해장 파스타, 정일우의 쌈밥과 이혜성 아나운서의 김치전 등 쟁쟁한 후보들과 경쟁한 끝에 이날 우승은 태안탕면에게 돌아갔다.

이영자는 ”연예대상 탈 때보다 떨린다. 좌절도 하고, 맛집은 잘 알면서 만드는 건 별로라는 소리도 들었다”면서 ”너무 감사하다. 무엇보다 평생 자식들을 위해 살아오신 옷점마을 어르신들 사랑 덕에 오늘도 넘어지지 않고 살아내는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영자의 태안탕면은 25일부터 전국 GS25 편의점에서 판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