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22일 15시 44분 KST

방탄소년단 뷔와 박서준이 SAG 수상한 최우식을 축하했다 (사진)

세 사람은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유명하다.

박서준 인스타그램
배우 최우식

배우 박서준과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뷔가 영화 ‘기생충’으로 미국영화배우조합(SAG)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앙상블상을 탄 배우 최우식을 축하했다.

먼저 박서준은 20일 인스타그램에 ”멋지다 최우식”이라는 글과 함께 SAG 시상식 무대에 오른 ‘기생충’ 팀의 모습을 올렸다.

박서준은 이들 가운데 최우식을 단계적으로 클로즈업해 여러 장으로 나누어 올리는 등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뷔는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 ”우식씨 SAG상 축하해”, ”믿어지지가 않네요. 이분이 그 시상식에서 그 분이라는 게”라는 글과 함께 영상 두 개를 게재했다.

영상에는 LA 거리를 걷거나 벤치에 앉아 함께 햄버거를 먹는 뷔와 최우식의 모습이 담겼다.

최우식과 박서준, 뷔 등은 배우 박형식, 가수 픽보이와 연예계 사모임을 꾸릴 만큼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시각으로 19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된 제26회 SAG 시상식에서 ‘기생충’이 앙상블상을 받았다. 이 자리에는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 박소담, 최우식, 이정은, 이선균 등이 참석해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