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22일 15시 15분 KST

장지연 논란 일으킨 가로세로연구소 강용석이 자랑스러워하며 한 말

앞서 그는 김건모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과 관련된 의혹을 제기했다.

뉴스1
강용석 변호사

가수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과 관련해 확인되지 않은 언급으로 파장을 일으키고 있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의 강용석 변호사가 입을 열었다.

강용석 변호사는 22일 ‘인싸뉴스’ 코너 라이브 방송을 통해 ”오늘 아침에 보니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도 그렇고 저희(가세연) 관련한 뉴스가 아주 ‘핫’한 것 같다”며 ”뉴스를 쫓아가는게 아니라 이제는 뉴스를 만드는 것 같다. 특히 연예뉴스 분야는 우리가 계속 뉴스를 만든다”라고 자랑스러워 했다.

그는 ”대구 강연회에서 정치 선거 외교 온갖 이야기들을 했는데, 하드코어 뉴스들 사이 잠깐 분위기 전환을 위해 했던 이야기들이 핫하게 달구고 있으니”라며 ”그날 나온 (다른) 이야기가 다 뉴스화되면 정말 시끄러워질 것 같다”고도 말했다.

또 ”그날 강연에 오신 분들은 느끼셨을 것이다. 한 마디 할 때마다 분위기가 술렁였다”고 덧붙였다.

앞서 전날 텐아시아는 가세연의 18일 대구 강연회에서 김용호 전 기자가 장지연의 결혼 전 이성관계에 대해 언급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기자는 이 자리에서 청중이 장지연을 연상케 하는 발언을 한 후 ”예전에 배우 A씨와 사귀었고 동거했다”며 ”지금 그 여성은 다른 남성과 결혼을 한다고 뉴스에 나오는데, 업계에 취재해보니 유명하더라”고 확인되지 않은 사생활을 폭로했다.

이에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은 ”그 강연에서 그런 말을 했는지 증거를 찾고 있다”며 ”공개석상에서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를 한 것이 맞다면 강력하게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건모는 지난해 10월 장지연과 결혼식을 올리겠다고 발표하고 이미 법적 부부가 됐음을 알렸다. 그러나 11월 가세연이 김건모의 성폭행 등 의혹을 제기하며 법적공방을 시작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