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21일 11시 00분 KST

"결혼하니 출연료 깎여" 한지혜 말에 소유진이 보인 반응 (영상)

”(여자가 결혼하면 일을) 열심히 안 할 거라고 생각하는 거지. 애도 챙겨야 하고. 그럴 거라고”

MBN

경력단절의 고충은 여성 연예인들도 마찬가지인듯하다.

배우 한지혜는 20일 MBN ‘자연스럽게’에서 소유진, 전인화와 대화를 나누던 중 ”결혼 후 잠시 일을 쉬었는데 다시 복귀하려고 하니 출연료가 많이 깎였다”며 ”다시 시작하는 게 되게 힘들었다”고 고충을 털어놓았다.

이를 듣던 배우 소유진은 결혼 후 아이 세명을 낳은 배우로서 ”애 낳으면 더 깎인다”는 반응.

한지혜가 ”감독님들과 작가님들에게 선입견이 있다”고 하자, 소유진은 ”열심히 안 할 거라고 생각하는 거지. 애도 챙겨야 하고. 그럴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웃었다.

소유진 역시 출산 후 드라마에 복귀한 후 연말에 상을 받을 때마다 ”다시 일 시켜주셔서 고맙습니다”라며 폭풍 오열한 경험을 들려주었다.

소유진은 ”둘째 낳고서도 ‘다시 불러주셔서 고맙습니다’라면서 우느라 수상 소감에서 감독님 이름도 말 못 했다”며 ”셋째 낳고서는 울지 않으려고 했는데 또 울었다”고 말했다.

여성들이 결혼, 출산 후 겪는 고충에 모두가 공감한 듯 세 사람은 웃었지만 결코 웃기지만은 않는 장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