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19일 11시 30분 KST

이영자가 실장 진급한 매니저에 대접한 어마어마한 궁중요리 (영상)

이영자의 2018년 MBC연예대상 수상 일등공신이기도 하다.

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실장으로 진급한 송성호 매니저를 위해 특별한 한정식 요리를 대접했다.

송성호 매니저는 18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실장 진급 후 첫날 일상을 공개했다.

이영자는 모든 일정을 끝낸 송성호 매니저를 한 식당으로 불러냈다. 이 식당은 이영자가 특별한 날이 있을 때 찾는 식당으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궁중요리 전문가 김지영 셰프가 요리를 내놓는 곳이다.

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날 이영자는 “송 실장 진급했으니까 제일 비싼 음식으로 달라”고 말했고, 김지영 셰프는 왕에게 진상했던 음식으로 준비해 주겠다고 답했다.

이어 나온 요리는 튀각, 수제 육포, 수세미청으로 만든 음료와 타락죽이었다. 요리 맛을 본 이영자는 “자존감이 높아지는 느낌. 나를 귀하게 대접 해주는 느낌이다”라고 극찬했다.

또 궁중식 불고기 너비아니, 통오겹살 연잎찜이 등장했고, 토종쌀밥과 청국장 탕으로 식사가 마무리됐다.

이 같은 호화 만찬을 선사한 후 이영자는 송성호 매니저에게 “어딜 가든 지금처럼만 하면 된다”라고 응원의 말을 건네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