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0년 01월 16일 11시 28분 KST

더불어민주당 인재영입 9호는 '국제 경제 전문가' 최지은 박사다

세계은행 선임이코노미스트 출신

뉴스1
글로벌 이코노미스트 최지은 박사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인재영입 발표 행사에서 정치입문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20.1.16/뉴스1

더불어민주당이 영입인재 9호로 국제 경제 전문가 최지은 박사를선발했다.

최지은 박사는 현재 세계은행 선임이코노미스트로, 중국 재정 근대화 사업과 경제개발계획 수립 지원 사업을 맡고 있다.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아프리카개발은행에 이코노미스트로 일한 바도 있다. 

부산 출신인 최지은 박사는 서강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미국 하버드대 케네디스쿨에서 행정학·국제 개발학 석사를 마쳤다. 이후 영국 옥스퍼드대에서 국제 개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최지은 박사는 ”국제 사회에서 더 강한 조국, 국제 경제 체제에서 더 강한 조국을 위해 기여하고자 입당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현재 대한민국 직면한 문제를 해결할 정책과 법을 만들고 싶다”며 특히 한국의 생산성을 높이는 일을 언급하면서 ”노동 환경과 구조, 그리고 우리 사회 기득권의 안일함을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체제 전환 국가들에서 일해 온 최지은 박사는 ”남북간 평화의 밑바탕이 될 경제 통합에 필요한 일 해보고 싶다”는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이해찬 대표는 ”우리 경제는 IMF 이후 개방 경제로 접어들었다”면서 ”최지은 박사 같은 분과 함께 글로벌 경제 정책을 개발해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