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16일 10시 37분 KST

배우 이이경이 방탄소년단(BTS) 진과의 특별한 인연에 대해 말했다

진의 본명을 마음껏 부를 수 있는 사이?

배우 이이경이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영화 ‘히트맨’에 출연하는 이이경을 비롯해 배우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등이 출연했다. 이날 이이경은 진의 본명을 언급하며 ”석진이 팬들은 다 아시는데, 제가 군대 전역하고 23살에 연기학원을 다녔다”라며 ”그 때 석진이도 고등학교 교복을 입고 같이 연기를 배웠다”고 말했다.

MBC

이이경은 ”그 때도 (진은) 잘 생겨서 유명했다. 대학은 따로 가서 못 만났는데, 한 음악 시상식에서 다시 만났다”며 ”시상이 끝나고 무대 뒤에 있는데 석진이가 뛰어와서 불렀다. 아직도 기억해주는 게 쉽지 않은데 고마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은 따로 만나고 그런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정준호는 ”좋은 모습이었네”라고 다소 영혼이 부족한 듯한 반응을 보였고, 이이경은 ”선배님은 선배님 주제가 아니면 되게 따분해하신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아래는 이날 방송 영상.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