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9일 17시 38분 KST

박명수 아내 한수민, 김준희 등 인플루언서 15명이 허위 과대광고로 적발됐다 (명단)

”적발된 인플루언서 등은 유명세를 이용해..."

방송인 박명수의 아내 한수민 등이 SNS에서 허위·과대광고 행위로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다이어트, 디톡스 등에 효과가 있는 제품이라며 가짜 체험기 등을 활용해 허위·과대광고 행위를 한 유통전문판매업체 등 8곳과 인플루언서 등 15명을 적발했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는 이번에 적발된 업체 등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할 예정이며, 153개 허위·과대광고 게시물(33개 제품)에 대해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차단조치를 요청했다.

식약처가 이날 공개한 허위·과대광고 인플루언서 중에는 박명수 아내 한수민(인스타그램 minlovesyou)과 방송인 김준희(인스타그램 evajunie), BJ 엣지, 엔조이커플 등 유명 인터넷 방송인들도 포함돼있었다.

이번 발표에 대해 식약처는 ”온라인 건강 안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팔로워 10만 명 이상의 인플루언서(유튜버 포함)가 활동하는 SNS를 집중 점검한 결과”라면서 ”적발된 인플루언서 등은 유명세를 이용해 주로 체험기 방식으로 제품 섭취 전·후 비교 사진을 올리거나 보정을 통해 거짓으로 날씬한 몸매 등을 강조하는 광고 게시물로 소비자를 현혹했다”고 지적했다.

식약처는 또한 소비자들을 향해 SNS에서 인플루언서 등이 광고·판매하는 제품을 구매할 경우 허위·과대광고에 현혹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뉴스1
적발된 인플루언서 명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