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3일 14시 41분 KST

박보영이 김희원과의 열애설에 직접 밝힌 입장 [전문]

팬카페에 직접 글을 올렸다.

뉴스1
배우 박보영

배우 박보영이 김희원과의 열애설에 직접 입장을 밝혔다.

박보영은 3일 공식 팬카페에 ”현재 소속사가 없어 직접 입장을 밝힌다”며 열애설을 부인하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그는 이 글에 김희원과는 영화 ‘피끓는 청춘‘, ‘돌연변이’에 함께 출연하며 친해졌다면서 ”지금은 나이를 떠나 좋은 친구, 좋은 선후배 사이”라고 적었다.

이어 김희원과 함께 식사를 하고 차를 마셨다는 증언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경북 영덕의 한 카페가 박보영이 찍힌 CCTV 화면 캡처를 홍보용으로 걸어둔 모습이 공개되며 두 사람의 열애설에 불이 붙었다. 이에 박보영은 ”영덕에 대게 먹으러 갔을 때도 ‘돌연변이’ 감독님이랑 셋이 갔다”며 ”카페 CCTV 캡처는 사진을 내려 달라고 정중히 부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목격담까지는 그럴 수 있지만 시나리오를 쓰시는 분. 인터넷에서 잘 지켜보고 있다가 도 넘으시면 고소하겠다”며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한 강경대응을 시사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김희원과 박보영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서울, 양평, 영덕 등지의 식당 및 카페에서 두 사람이 함께 있었다는 목격담들이 모이며 두 사람이 교제 중이라는 소문이 확산됐다. 김희원 측은 3일 제니스뉴스 등에 ”(박보영과는) 전혀 그런 관계가 아니다”라는 입장을 냈다.

이하 박보영 입장 전문.

열애설이라니..

저 다 컸네요 이제 열애설도 나고

 

아닙니다.

희원 선배님이랑은 ‘피끓는 청춘‘, ‘돌연변이’를 하면서 친해졌고

지금은 나이를 떠나 좋은 친구 좋은 선후배 사이에요

둘이 밥도 자주 먹어요!! 그건 사실이에요!!

차도 마신다구요!!!

영덕에 대게 먹으러 갔을때도 돌연변이 감독님이랑 셋이 갔는데..

아.. 우리 감독님.. ㅠ.ㅠ

제가 소속사가 없어서 반박기사는 어렵겠지만 이렇게라도 말씀을 드려야겠네요

그 영덕에 있는 카페 cctv 캡쳐는 사진을 내려달라고 정중히 부탁할 계획이에요.

동의되지않은 부분이니까요~^^

아무튼 여러분 새해부터 허헣

놀란가슴 잘 부여잡으시고요

복 많이 받으세요

 

정말 사실관계 확인도 하지 않으시고

일단 쓰시는...... 그런 부분은.. 참.

밉네요 미워

그리고

목격담까지는 그럴 수 있지만

시나리오를 쓰시는 분.

인터넷에서 잘 지켜보고 있다가

도 넘으시면 고소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좋은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