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1일 11시 15분 KST

'2019 SBS 연기대상' 우수연기상 이상윤의 수상소감에서는 진심이 느껴진다

드라마 'VIP'에서 박성준 역을 맡았다.

배우 이상윤이 SBS 연기대상에서 드라마 ‘VIP’로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부문을 수상한 뒤 ”바람피우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다소 이색적인 수상 소감을 밝혔다.

31일 오후 8시 55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9 SBS 연기대상’에서는 ‘VIP’ 이상윤이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부문의 주인공에 이름을 올렸다.

SBS

우수연기상 남자 부문을 수상한 이상윤은 ”개인적으로 이 작품을 하면서 좋은 경험을 많이 했다. 그것만으로도 감사한 작품이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함께한 ‘VIP’ 팀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이상윤은 ”드라마 보면서 화 많이 나셨을 시청자분들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더불어 이상윤은 ”바람피우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너무 힘들었다”며 너스레를 떨어 모두를 웃게 했다. 이상윤은 ‘VIP’에서 아내 나정선(장나라)을 두고 온유리(표예진)와 불륜을 저지른 박성준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원성을 산 바 있다.

이상윤은 끝으로 ”다른 결의 작품과 인물을 연기할 수 있게 해 주신 감독님과 작가님께 인사드린다”며 ”나 때문에 고생 많이 한 장나라에게 고맙고 미안하다는 말 하고 싶다. 이 시간이 있게 해 준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비비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