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26일 09시 14분 KST

레드벨벳 웬디가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떨어져 크게 다쳤다

”웬디의 빠른 쾌유를 바라며, 향후 SBS는 무대 안전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 - SBS

뉴스1

걸그룹 레드벨벳의 웬디가 25일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무대 아래로 떨어져 크게 다쳤다.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25일 공식 입장을 내어 ”웬디가 개인 무대 리허설 중 무대 아래로 떨어져 부상을 당했다”며 ”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정밀검사를 받았으며, 얼굴 부위 부상 및 오른쪽 골반과 손목 골절이라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다”고 말했다.

SM은 ”병원에서 응급치료를 받은 뒤 추가 정밀 검사를 기다리고 있으며, 아티스트의 건강이 최우선인 만큼 치료에 전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BS도 공식 입장을 내어 ”‘가요대전’ 사전 리허설 중 레드벨벳 웬디가 부상을 입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며 ”팬 여러분 및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웬디의 빠른 쾌유를 바라며, 향후 SBS는 무대 안전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웬디는 SBS 가요대전 무대에서 오마이걸 승희, 여자친구 은하, 마마무 솔라와 애니메이션 OST를 부르는 ‘드림 터치’ 코너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웬디의 부재로 무대에 변동이 생겼다. 다른 레드벨벳 멤버들 역시 협업 무대를 할 예정이었으나 불참했다.

[광고] 대웅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