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23일 15시 37분 KST

소율이 크레용팝에 문희준과의 결혼을 말 못한 이유를 밝혔다 (영상)

소율은 크레용팝 활동 중 결혼 소식을 알리고 그룹을 탈퇴했다.

KBS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가수 문희준의 아내 소율이 전 소속 그룹인 크레용팝 멤버들과 만났다.

22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소율과 함께 크레용팝으로 활동했던 금미, 초아, 웨이가 문희준 가족의 집을 찾았다.

이날 소율과 크레용팝 멤버들은 잼잼이와 함께 최대 히트곡이었던 ‘빠빠빠’ 안무를 선보이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문희준은 직접 음식을 만들어 멤버들을 대접했다. 그는 식사를 하며 ”다들 잘 지내서 좋긴 한데 무대에 같이 서고 싶지는 않냐”고 물었고, 웨이는 ”그리울 때도 있다. 우리가 사실 계약이 끝난 거였지 해체했던 건 아니다”라고 답했다.

이어 웨이는 ”소율이가 오빠랑 사귄다면서 ‘사랑하는 사람이 생겼다’고 말했다”며 소율의 결혼 선언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자 소율은 ”언니들에게 숨기고 싶지 않았다”면서 활동 중 결혼하게 된 것에 대한 미안함에 눈물을 흘렸다.

소율은 ”너무 힘들었다. 우리는 항상 거의 모든 걸 오픈한 사이였는데 나한테 갑자기 너무 큰 게(결혼) 오니까 말하지 못했던 것에 대한 죄책감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에 웨이는 ”그땐 우리도 당황스러웠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이에 소율은 ”신랑도 (멤버들에게 결혼 소식을) 말하자고 했다. 그런데 내가 갑자기 ‘안 되겠다’고 했다. 겁이 나고 자신이 없었던 거 같다”고 덧붙였다.

멤버들은 우는 소율을 달랬고, 이때 잼잼이가 나타나 ”엄마 울었어? 잼잼이가 닦아줄게”라며 소율의 눈물을 닦아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