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22일 10시 33분 KST

'KBS 연예대상' 축구선수 박주호가 셋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아빠들이 대상을 받았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아빠들이 KBS 연예대상을 받은 가운데, 축구선수 박주호(울산)가 나은, 건후에 이어 셋째가 생겼다고 밝혔다.

21일 KBS 신관 공개홀에서는 ’2019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이날 MC는 방송인 전현무와 가수 손담비, 배우 장동윤이 맡았다.

KBS

대상 후보에는 배우 김승현의 가족들, 코미디언 김숙과 이영자, 이경규, 전현무 그리고 ‘슈돌’ 아빠들이 올랐다. 대상은 ‘슈돌’ 아빠들에게 돌아갔다.

샘 해밍턴은 눈물을 흘리며 ”모든 시청자분들께 고맙다”고 인사를 전했다. 박주호는 ”여기 있는 모든 분들, 방송을 위해 노력해준 스태프들이 존경스럽다”며 ”사랑이 필요한 곳에 사랑을 베풀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나은이와 건후에게 동생이 생겼다”라며 ”내년에는 세 아이로 찾아뵙겠다”고 깜짝 발표를 했다.

한편 ‘슈돌’은 시청자가 뽑은 최고의 프로그램상과 베스트 아이콘상, 방송작가상, 우수상 등을 받으며 5관왕에 올랐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