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돈에 쪼들리는 스트레스가 우리의 몸과 마음에 미치는 영향

인생에서 돈은 필수다. 하지만 그렇다고 끊임없이 걱정하다 보면 문제가 훨씬 심각해진다.

삶에는 여러 스트레스가 따른다. 그중 하나가 바로 돈이다. 돈에 쪼들리는 스트레스는 우리의 몸과 마음에 어떤 영향을 줄까? 허프포스트가 정리했다.

몸이 투쟁-도피(fight-or-flight) 반응을 일으킨다

‘투쟁 혹은 도피 반응’은 우리 선조들이 위협에 처했을 때 재빨리 반응할 수 있게 해주는 생존 기제로 발달된 것이다. 이 반응이 일어날 경우, 아드레날린과 코르티솔 등 스트레스 호르몬이 쏟아져 눈앞의 적과 싸우거나 재빨리 도망갈 수 있게 해준다.

우리가 야생에서 포식자를 만날 일은 없겠지만, 돈 문제 등 현대의 위협도 같은 반응을 끌어낼 수 있다.

“투쟁 혹은 도주 반응은 신체에 무리를 준다. 진을 빼놓는다.” 미국 시카고의 임상심리학자 에이미 데러머스(Aimee Daramus)의 말이다. 이런 스트레스는 심각한 통증이 느껴질 정도로 근육을 긴장시킬 수 있다. 면역 체계 기능을 떨어뜨려 다른 여러 병에도 취약해진다. “스트레스를 느끼고 있다는 걸 인지하지 못하고 있을 때도 두통과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평소라면 하지 않을 잘못된 결정을 내리기 시작한다

당신이 아무리 지적인 사람이라 해도, 돈에 대한 스트레스는 좋은 결정을 내리는 능력을 저해시킨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전두엽과 전두전엽의 혈류와 전기적 활성이 줄어들고, 편도체 등 생존 관련된 부분에서는 늘어난다.” 임상심리학자 에이미 데러머스의 말이다. 뇌에서 문제 해결, 집중, 계획, 충동 통제 등에 관련된 부분의 기능이 약해지면 우리는 좋지 않은 결정을 내릴 수 있다.

재정 상태로 패닉에 빠지면 보다 충동적인 선택을 하게 된다. “우리는 빠르고 단호하게 행동하지만, 언제나 평소만큼 정확한 건 아니다.” 예를 들어 연이율로 환산하면 300%를 넘어간다는 걸 알면서도, 당장의 현금 흐름 문제 해결을 위해 소액 단기 대출을 받는 식이다. 혹은 스트레스에서 일시적으로 벗어날 수 있기 때문에 사치품을 사기도 한다.

불안, 우울 등 정신건강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돈은 우리 삶에서 필수적이기 때문에, 돈에 대해 끊임없이 걱정하다 보면 더 심각한 심리적 증상이 일어날 수 있다. “돈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면 아주 불안해지고 심지어 우울증에 걸릴 수도 있다.” 캘리포니아의 임상심리학자 칼라 마리 맨리(Carla Marie Manly)의 말이다.

예를 들어 거액의 빚을 지고 있을 경우 정신 건강에 큰 피해를 주며, 심할 경우 자살 충동도 일어날 수 있다고 한다.

만성적 스트레스는 심각한 육체적 질병으로 이어진다

단기 스트레스도 물론 몸과 마음을 힘들게 하지만, 만성 스트레스는 더욱 심각하고 장기적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

“아드레날린과 코르티솔 수치가 지속적으로 높은 상태이면 생리적 피해가 발생한다. 그 결과 만성 스트레스를 겪는 사람들은 심장병, 당뇨병, 만성 수면 문제 등 건강 문제를 겪을 가능성이 훨씬 커진다.” 임상심리학자 칼라 마리 맨리의 말이다.

약물 사용과 중독 위험도 커진다

안타깝게도 스트레스, 재정적 스트레스와 관련된 건강 문제들은 약물 남용의 위험 요인으로 알려져 있다. 돈 문제를 경험하는 사람들은 중독과 재발의 위험이 높다.

뉴욕 주립대학교 공공보건대의 연구에 따르면 재정적 스트레스 증가와 음주 및 흡연 증가는 직접적 관계가 있다. 연령이 높은 남성일수록 심하다. 심한 스트레스는 헤로인 등 아편제를 계속 사용할지에 대한 예측 변수이기도 했다. 또한 중독은 경제적 어려움을 수반하는 경우가 많아, 스트레스와 약물 사용의 악순환이 일어난다.

빈곤층은 상황이 더욱 좋지 않다

경제적 스트레스의 증상은 실재하며 아주 심각할 수 있다. 그러나 그날 벌어 그날 먹고 사는 것과 빈곤 속에서 사는 것은 또 다르다. 이 차이는 삶을 뒤바꿀 정도로 크다.

“극심한 빈곤에 시달리는 사람들은 기본적 필요도 충족시킬 수 없어 고통받는다. 인간에겐 의식주와 의료가 필요하다. 이런 기본적인 것들을 충족할 수 없으면 당연히 건강에 악영향이 간다.” 임상심리학자 칼라 마리 맨리의 말이다.

특히 어린이들에게는 타격이 더 클 수 있다. “위험한 환경, 좁은 공간에 지나치게 많은 사람이 사는 거주 조건, 영양부족은 고치기 힘든 뇌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 이런 상황에서는 전두엽과 전두전엽이 제대로 형성되지 못하고, 그에 따라 어린이는 충동 조절이 떨어지며 사고와 결정 능력에 손상을 입는다. 주의력과 집중력이 부족하게 되며 그 외에도 다른 문제들을 겪을 수 있다.

돈 문제로 건강을 해치지 말라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는 희망이 없다고 느껴질 수 있다. 특히 겨우 입에 풀칠하고 지내는 경우라면 더욱 그렇다. 하지만 도움을 구할 방법이 아예 없는 건 아니다.

신용상담을 받아보라 : 도저히 어찌할 바를 모를 상황이라면 신용상담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여기에 들어가면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심리치료를 받으라 : 재정 문제와 스트레스 때문에 정신건강이 악화되고 있다면, 심리치료사를 만나 치료를 추천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지역마다 정신건강복지센터가 있으며, 이곳에서는 무료 상담을 받아볼 수 있다. 여기에 들어가면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건강한 대응 기제를 알아보라 : 언제나 스트레스에 시달린다면 육체적, 정신적 증상을 악화시키는 습관이 생기기 쉽다. 그렇기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동시에 스트레스를 관리할 수 있는 간단하고 건강한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다행히도 해결법은 먼 곳에 있지 않다. 달리기, 요리, 명상 등 마음을 진정시키고 집중력을 되찾게 해줄 활동을 시도해 보라.

본인이나 주변 사람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경우 다음 전화번호로 24시간 전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자살예방핫라인 1577-0199 / 희망의 전화 129 / 생명의 전화 1588-9191 / 청소년 전화 1388) 생명의 전화 홈페이지(클릭)에서 우울 및 스트레스 척도를 자가진단 해볼 수 있다.

* 허프포스트 US의 기사를 번역, 편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