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2월 08일 11시 57분 KST

부산 병원 건물서 화재가 발생해 환자 30여 명이 긴급대피했다

병원과 인근 어린이병원에서 자던 환자 30여 명이 긴급 대피했다

뉴스1/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8일 오전 3시13분쯤 부산 수영구 광안동의 한 메디컬센터 주차관리실에서 불이 나 입원환자 32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소방대원들이 불길을 진압하고 있다

8일 오전 3시13분쯤 부산 수영구 광안동에 있는 한 10층짜리 메디컬 센터 옆 주차관리실에서 불이 나 40여분만에 진화됐다.

병원과 인근 어린이병원에서 잠자던 환자 30여 명이 긴급 대피했다. 11명은 연기를 들이마셔 치료를 받았다. 

불은 주차관리기계와 방화문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약 857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다.

당시 주차관리인 A씨는 메디컬 센터 외부에 있는 주차관리실 안에서 잠을 자다 밖에서 화염이 발생한 것을 목격하고 119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차관리실 후면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