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08일 10시 57분 KST

곽정은이 편집에 불만 제기한 '사람이 좋다'가 수정 없이 그대로 재방송됐다

최근 공개 연애 후 결별한 다니엘 튜더와의 이별에 대해 언급한 것처럼 편집됐다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곽정은 편이 8일 재방송되면서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의 최근 게시물이 재조명되고 있다. 방송 당시 곽정은이 불만을 토로했던 장면도 그대로 방송됐다.

지난 3일 본방송 후 곽정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송 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올리면서 ”참... 미안하네 너에게. 너에 대해 단 한 마디도 하지 않았고 너에 대한 질문은 거부했는데, 그건 딱히 너에대한 이야기도 아닌데 굳이 자료화면까지 가져다가 이별에 대한 일반론을 그런 식으로 편집하다니 너무 비겁했네요”라고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었다.

당시 방송에서 곽정은은 이별에 대한 일반적인 견해를 밝혔는데, 이 과정에서 최근 공개 연애 후 결별한 다니엘 튜더와의 이별에 대해 언급한 것처럼 편집되었다는 말이다.

하지만 프로그램 측에서 해당 장면에 대한 수정 없이 재방송을 내보내 다시 한 번 곽정은과 다니엘 튜더가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