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06일 11시 50분 KST

박성광이 '송이 매니저'의 새로운 직장과 근황을 공개했다

'전참시'에서 케미를 보여준 박성광과 임송 매니저.

코미디언 박성광이 과거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함께 출연했던 매니저 임송의 근황을 공개했다. 임송은 과거 건강 문제로 박성광의 소속사 SM C&C를 퇴사한 바 있다.

박성광은 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남다른 케미를 보여줬던 임송의 근황을 물었고, 박성광은 ”최근에는 ‘뮤직뱅크’ 녹화에도 직접 와서 응원해 줬다”며 여전히 사이가 좋다고 밝혔다.

KBS2

이어 그는 ”송이 매니저가 건강이 안 좋았다가 다시 회복했다”며 ”현재 영화사에 취직했고 잘 지내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전참시‘에 함께 출연했던 박성광과 임송은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을 받는 등 큰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지난 4월, 임송은 돌연 SM C&C를 떠났다. 이에 두 사람은 함께 ‘전참시’에서 하차하게 됐다.

이후 박성광은 JTBC2 ‘악플의 밤’에 출연해 ”임송이 몸이 안 좋았다. 수술을 받아야 해서 퇴사했다”고 밝혔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