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04일 10시 58분 KST

아이유가 2019년을 마무리하는 소감을 전했다 (화보)

"나의 좋은 친구들에게"

하이컷 제공

최근 새 앨범 ‘Love Poem’을 낸 아이유가 매거진 ‘하이컷’에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아이유는 인터뷰에서 2019년 드라마 ‘호텔 델루나’, 신보 발매, 투어 콘서트를 소화한 데 대해 ”놀랍게도 바라던 일들을 모두 이룬 한 해”라고 말했다. ”노력했던 부분들에서 부족함 없이 충분히 보상받은, 신기한 한 해였던 것 같다”는 소감이다.

하이컷 제공
하이컷 제공

그는 ‘자신의 색깔을 지키면서 매번 대중의 사랑도 받을 수 있는 비결‘을 묻는 질문에는 ”일일이 설명될 수 없는 능력 안팎의 이유들이 있겠지만, 대표적으로는 ‘타이밍’”이라고 답했다. ”제가 하려 했던 말과 제게 듣고 싶었던 말이 감사하게도 잘 맞아 떨어진 것 같다”고도 덧붙였다.

하이컷 제공
하이컷 제공

아이유는 자기 팬들을 ”친구들”이라고 부른다. 그는 팬들에게 ”나의 좋은 친구들에게 나 또한 더 좋은 친구가 되고 싶다, 내년에도 사이좋게 지냈으면”이라고 연말과 새해 인사를 남겼다.

하이컷 제공

전체 화보와 인터뷰는 5일 발행하는 ‘하이컷’ 253호에 실린다.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