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2월 02일 16시 41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12월 02일 16시 41분 KST

복지부 장관이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파문에 대해 한 말

"(유아 성폭력을) 어른이 보는 관점에서의 '성폭행'으로 봐서는 안 된다"

뉴스1

보건복지부가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파문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하겠다고 밝혔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신상진 자유한국당 의원이 ‘성남 어린이집 성폭력 사건에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라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박 장관은 이어 ”아이들의 성에 대해서는 보는 시각에 상당히 차이가 있는 것 같다”며 ”발달 과정에서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 있는데 과도하게 표출됐을 때 어떻게 처리할 것이냐는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유아 성폭력을) 어른이 보는 관점에서의 ‘성폭행’으로 봐서는 안 된다”며 ”사실 확인 후 전문가들의 의견을 더 들어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피해 아동의 부모가 올린 청와대 청원 ‘아동간 성폭력사고 시 강제력을 가진 제도를 마련해주시기 바랍니다’에는 게시 하루도 안 돼 13만명 가까운 시민이 참여했다. 성남시는 사건이 알려진 후 진상조사를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