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2월 01일 16시 38분 KST

자유한국당 보좌관, 음주 후 호텔 직원 폭행해 입건됐다

만취상태였다.

뉴스1
경찰 로고

자유한국당 소속 국회의원의 보좌관이 음주 후 호텔에서 직원을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현재 경찰에 입건된 상태다.

‘뉴스1’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 11월 29일 발생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한국당 A의원의 보좌관 B씨를 폭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B씨는 11월 29일 자정 무렵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숙박을 예약하는 과정에서 직원들과 실랑이를 벌이다 밀치는 등 유형력을 행사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는 2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B씨는 언쟁이 있었을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