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26일 10시 27분 KST

바이브 윤민수가 인스타그램에서 '음원 사재기 의혹'에 다시 한번 답했다 (사진)

최근 신곡을 냈다

윤민수 인스타그램

박경의 ‘사재기 의혹’ 트윗에 언급돼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던 그룹 바이브의 윤민수가 인스타그램에 다시 한번 관련 글을 올렸다.

2002년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바이브가 냈던 정규 앨범들과 가장 최근에 낸 싱글 ‘이 번호로 전화해줘’ 표지 이미지 9컷을 한 데 묶은 것이다. 마지막에는 ”바이브는 사재기를 하지 않습니다”라는 문장을 게재했다.

윤민수 인스타그램
윤민수 인스타그램
윤민수 인스타그램
윤민수 인스타그램

앞서 25일 바이브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박경의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는 내용의 트윗에 대해 법적인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당사는 회사를 통해 사과를 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을 주었음에도 불구하고 해당 가수로부터 전혀 진심어린 사과를 받지 못했고, 이에 기정사실화 되어 버린 해당 논란을 바로잡기 위해 앞으로 법적 절차에 따라 강경대응 할 것 임을 밝힌다.”

”이미 당사 아티스트는 씻을 수 없는 심각한 명예훼손과 정신적 고통을 당하였고, 사실관계를 확인하지 않고 아니면 말고 식의 루머를 퍼트린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하는 바” (바이브 소속사 입장문 중)

아래는 윤민수의 인스타그램 포스트 원문.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