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22일 10시 42분 KST

하리수가 전 남편 미키정의 결혼에 축하 인사를 전했다

두 사람은 결혼 10년 만에 이혼했지만 여전히 좋은 친구로 지내고 있다.

뉴스1
미키정, 하리수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전 남편 미키정의 결혼을 축하했다.

하리수는 22일 인스타그램에 미키정의 결혼식 사진과 함께 “21일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정영진)씨의 결혼식이 있었네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하리수는 ”전 일정이 있어서 참석을 못했지만, 두 분 행복하게 잘 살기를 바랍니다. 행복하세요”라며 결혼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앞서 하리수는 2007년 5월 미키정과 결혼했으나 2017년 합의이혼했다.

두 사람은 이혼 후에도 친구로서 서로를 응원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