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1월 11일 13시 58분 KST

휴면계좌에서 '자는' 돈 9조5000억 검색하는 포털 사이트가 있다

'자는' 계좌 수는 2억개다

selensergen via Getty Images

금융감독원이 금융권과 함께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현재 휴면계좌 수는 2억개, 이 계좌들에 예치된 돈은 총 9조5000억원이다. 이중 휴면예금 및 적금이 5조원, 휴면보험금이 4조1000억원, 증권이 3000억원, 신탁이 1000억원 가량이다.

본인의 휴면 금융자산 정보는 파인 FINE(바로가기 링크)에서 조회할 수 있다. 파인은 현재 운영되고 있는 ‘잠자는 내돈 찾기‘, ‘내 계좌 한눈에‘, ‘내보험 찾아줌‘, ‘금융주소 한번에’ 서비스 등이 모여있는 정보 포털이다. 해외거주자의 경우에도 포털 조회 후 대행기관을 통해 찾을 수 있다.

파인에서는 이밖에도 각 다른 금융사들에 쌓인 카드 포인트, 각각 다르게 등록된 주소지 등 개인정보를 한번에 바꿀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Photo gallery 자신도 모르게 돈 낭비하는 행위 6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