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07일 11시 12분 KST

'알토란' 작가와 재혼하는 김승현이 프러포즈 뒷이야기를 밝혔다 (영상)

두 사람은 내년 1월 결혼한다.

MBC '라디오스타'
배우 김승현

배우 김승현이 공개 연인인 방송작가 고은정에게 한 프러포즈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김승현은 6일 MBC ‘라디오스타‘에서 MBN ‘알토란’ 작가와의 공개 열애와 관련된 질문을 받았다.

그는 ”(열애 공개 직후) 여자친구가 눈물을 흘리더라”며 ”억울하게 관심이 너무 쏠리니까. 원래 공개할 준비를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알려지게 되니 주변에서 ‘왜 숨겼냐. 거짓말 했냐’는 말을 듣게 돼 그게 속상했던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김승현은 여자친구와의 첫 만남에서 ”저만 느낌이 왔던 것 같다”면서 ”여자친구는 원래 만나던 분이 있었는데 나중에 헤어지고 나서 회식 자리에서 제가 그 타이밍에 치고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어 열애를 시작한 계기에 대해서는 ”사적으로 술자리를 했었다. 일 핑계로 진지하게 얘기를 했다. 술을 먹고 둘 다 필름이 끊겼다”며 ”귀가 후 다음 날 (여자친구가) 기억이 안 나서 불안해 할 때 이걸 빌미 삼아서 ‘6월 1일부터 정식으로 만나기로 하지 않았냐’며 사귀자는 얘기를 꺼냈다”고 털어놨다.

또 김승현은 ”‘알토란’ 방송 시간에 항상 같이 모니터를 하는데 한 코너에 출연하는 셰프님한테 부탁해서 ‘여기서 김승현의 프러포즈가 시작됩니다’라는 영상을 미리 만들었다”고 말했다.

김승현에 따르면 이 영상이 끝나고 여자친구에게 ‘차에 있는 물건 좀 갖다 달라’는 메시지를 보냈고, 차 안에 준비해 둔 선물과 편지로 프러포즈를 했다. 여자친구가 감동의 눈물을 흘리려 할 때 김승현이 자꾸 말을 걸자, ”선배는 프러포즈 할 때도 방송하듯 하냐”는 대답이 돌아왔다고 덧붙였다.

그는 열애 공개 직전 딸 수빈의 반응을 걱정했다고도 털어놨다. 김승현은 ”(연애 사실을 알게 된 딸이) 독립하고 싶어 한다. ‘아빠도 언니와 신혼생활 즐기고 싶을 텐데 나로 인해 불편하지 않겠냐’고 하더라. 그런 것까지 딸이 배려해주고 생각해줘서 고마웠다”고 설명했다.

앞서 김승현은 ‘알토란‘을 통해 만난 고은정 작가와의 열애 사실을 10월 공개했다. 그는 당시 불거졌던 결혼설을 부인했으나, 최근 KBS 2TV  ‘연예가중계’와의 인터뷰에서 내년 1월 결혼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