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9년 11월 02일 11시 30분 KST

금태섭 의원이 이자스민 전 의원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이자스민 전 의원은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정의당에 입당했다.

뉴스1
.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정의당에 입당한 이자스민 전 의원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금 의원은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저는 우리 사회가 앞으로 부딪히고 해답을 찾아야 할 가장 중요한 이슈가 이주민 문제라고 생각한다”며 “이자스민 전 의원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금 의원은 “2012년 보수정당인 새누리당이 이주여성 이자스민을 비례대표 후보로 공천한 것은 정말 혜안을 보여준 일이며, 이 일에 대해서만은 아낌없이 박수를 보냈다”면서 ”진보적 가치를 추구하는 우리 민주당이 먼저 이런 생각을 하지 못한 것은 참 안타깝다”고 했다.

금 의원은 이자스민 전 의원의 인터뷰를 공유하기도 헀다. 이 전 의원이 ‘일베(일간베스트)와 오유(오늘의유머)가 모두 비판하는 정치인’으로 살아야 하는 심경이 담긴 기사였다. 

금 의원은 이 전 의원이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정의당에 입당한 것을 두고 “어떤 분들은 애초에 자유한국당을 선택한 것이 잘못이었다고 지적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러한 비판은 매우 부당하다”라고 적었다. 이어 “(이 전 의원이 과거 인터뷰에서 밝힌 것처럼) 당시 이자스민을 받아준 정당은 새누리당 뿐이었다. 애초에 선택의 여지가 없었던 것”이라고 밝혔다.

금 의원은 “좀 더 근본적으로 보면 우리 사회 일각에 엄연히 존재하는 차별과 혐오, 그리고 그와 맞서야 하는 이주민들 중 한 사람이 국회에 들어가는 일의 의미를 생각할 때 과연 이 전 의원에게 당을 고를 부담을 지워야하는 것인지부터 의문”이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금태섭 의원이 쓴 페이스북 글 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