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0월 31일 17시 44분 KST

포털사이트 다음의 연예 뉴스 댓글창이 사라졌다

실시간 검색어 등 각종 서비스들도 개편에 들어갈 전망이다.

포털 사이트 다음
포털 사이트 다음

카카오가 포털 사이트 다음의 연예 뉴스 댓글 서비스를 잠정 폐지했다.

31일 오후 2시부터 다음 연예 뉴스 페이지에 올라오는 모든 기사의 댓글창이 사라졌다. 기존에 작성한 연예 댓글은 개인 계정 자세히 보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날 카카오는 ”카카오는 사회 구성원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는 장으로써 댓글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며 ”하지만 건강한 소통과 공론의 장을 마련한다는 목적에도 불구하고 그에 따른 부작용 역시 존재해 왔다”고 공지했다.

이어 ”이를 개선하고자 오랜 시간 다양한 고민의 과정을 거쳐왔고 그 첫 시작으로 연예 뉴스 댓글 서비스 잠정 폐지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댓글 서비스의 근본적인 개선 방안을 고민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여민수·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는 25일 경기 성남 판교의 카카오 오피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연예뉴스 댓글 폐지 계획을 알린 바 있다.

이들은 ”개인에 대한 악플을 최소화한다는 측면에서 연예 뉴스 댓글을 잠정 폐지하기로 결정했다”며 연예 뉴스의 댓글은 개인을 조명하는 성격이 강해 순기능보다 역기능이 많다고 강조했다.

또 두 공동대표는 이 자리에서 ”(실시간 검색어를 포함한) 실시간 서비스에 대해서 폐지를 포함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검토할 것”이라며 ”실시간이슈검색어도 재난 등 중요한 사건을 빠르게 공유하고, 다른 이용자들의 관심사가 무엇인지 알 수 있게 하려는 본래의 목적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도록 개편할 것”이라고도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