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0월 27일 16시 33분 KST

경남 창녕서 규모 3.4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 발생 깊이는 11km.

기상청
지진 발생 위치 

27일 오후 3시 37분쯤 경남 창녕군에서 규모 3.4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날 경남 창녕군 남쪽 15km 지역에서 규모 3.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5.21도, 동경 128.49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11km라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이번 지진으로 경남엔 진도 4(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일부가 잠에서 깨며, 그릇이나 창문이 흔들리는 정도)의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북과 대구는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현저하게 느끼며 정지하고 있는 차가 약간 흔들리는 정도’인 진도 3의 영향이 있었다. 이외에 부산, 울산, 전남, 전북은 진도2(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낀다)의 영향이 있었다고 기상청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