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0월 23일 16시 58분 KST

서효림이 김수미의 아들과 열애 중이다 [공식입장]

결혼한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1
배우 서효림

배우 서효림(35)이 배우 김수미의 아들(44)과 열애 중이다.

서효림 소속사 마지끄는 23일 뉴스1 등에 ”서효림이 김수미의 아들과 연애 중인 것이 맞다”며 ”서로 오랜 시간 알고 지내오다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으며 나이차는 9세”라고 밝혔다.

이후 같은날 연합뉴스는 방송가의 말을 빌려 서효림과 김수미의 아들이 2020년 1월 결혼한다고 보도했다. 최근 결혼식 날짜를 잡고 예식을 준비 중이라는 설명이다.

그러나 서효림 측은 이를 즉각 반박했다. 소속사는 이날 동아닷컴 등에 ”두 사람이 내년 1월 결혼한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열애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뿐더러 상견례도 하지 않았다”고 알렸다.

서효림과 김수미는 2017년 MBC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모녀 사이를 연기하며 호흡을 맞췄다. 현재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도 함께 출연 중이다. 특히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김수미는 서효림의 요리 솜씨를 극찬하는 등 돈독한 관계를 자랑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