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10월 15일 14시 21분 KST

광안대교를 달리던 미니 쿠퍼 승용차에 갑자기 불이 났다

차량은 절반 가량 타 버렸다.

부산 남구 광안대교 상판에서 달리던 BMW 미니 쿠퍼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 원인은 사이드브레이크를 내리지 않고 주행했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15일 오전 9시 20분쯤 부산 남구 광안대교 상판에서 달리던 미니 쿠퍼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차량은 절반가량 탔고, 출동한 119에 의해 6분 만에 진화됐다.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다.

뉴스1

불이 난 차량은 광안대교 갓길에 멈춰섰고, 500m 가량 차량이 늘어서는 등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에 따르면 운전자는 ”사이드브레이크를 내리지 않고 운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를 운전부주의로 인한 화재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